국회 세종분원 연구용역 시동 ‘급물살’
국회 세종분원 연구용역 시동 ‘급물살’
  • The Assembly
  • 승인 2018.11.22 2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세종 분원 설치 용역 이달 중 공고
-국회사무처, 국회법 개정과 관계없이 사업 추진
-사무처, 예산정책처, 입법조사처 등 국회 부처별 직무분석 등
국회의사당 전경
국회의사당 전경

국회 세종분원 설치를 위한 국회사무처의 연구용역에 시동이 걸리며 급물살을 타고 있다.

국회사무처가 최근 국회법 개정안 논의와 무관하게 국회 분원 설치를 위한 용역에 착수키로 방침을 정하면서 국회 분원 건립에 청신호가 켜졌기 때문이다.

22일 세종시에 따르면 국회사무처는 국회법 개정안과 관계없이 국회 분원 용역이 추진되며 국회 운영위원회는 제도개선소위원회를 열어 세종시 국회 분원 설치를 골자로 하는 국회법 개정안을 논의한다.

최근 국회사무처가 국회분원 용역을 국회 운영위의 국회법 개정안 논의와 분리해 추진키로 하면서 국회 세종분원 설치는 2년만에 급물쌀을 타게 됐다.

국회사무처는 국회 분원 용역을 위한 계획안을 마련하고 있으며 이달 중 용역업체 선정을 위한 공고문을 내고 12월까지 용역업체를 확정해 용역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국회사무처의 이번 용역은 ▲사무처, 예산정책처, 입법조사처 등 국회 부처별 직무분석 ▲18개 상임위원회와 세종시 및 과천 소재 중앙부처의 업무 연관성 분석 ▲세종시로 이전하게 될 국회 분원의 규모와 위치까지 포함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국회 내 주요 기관들의 세부적인 직무분석을 통해 가장 효율적인 국회 분원의 규모를 밝혀내고 적절한 위치를 정하기 위해 '직무분석을 통한 국회분원의 최적 입지분석', '효율적인 업무수행을 위한 국회분원 연구 용역' 등 용역 명칭을 구체화할 계획이다.
 
국회사무처 관계자는 “아직 구체적으로 말하기는 어렵지만 연내 국회 분원 연구용역에 착수하는 것을 목표로 계획안을 마련했고 공고 기간이 한달 가량된다는 점을 고려할 때 이달 중 국회분원 설치 용역 공고문을 내야 할것 같다“고 밝혔다.
 
올해도 국회 분원 예산으로 '국회사무처의 기획 및 조직관리(국회 분원건립)'용역비 2억 원이 반영됐지만 국회사무처는 10개월 이상 정치권의 국회법 개정안 미심사를 이유로 사업에 착수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