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트럼프 대담한 제안에 역사적 만남 성사…세계에 희망줘"
文대통령 "트럼프 대담한 제안에 역사적 만남 성사…세계에 희망줘"
  • The Assembly
  • 승인 2019.06.30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판문점을 방문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고 있다. (YTN캡쳐)2019.6.30/뉴스1

(서울=뉴스1) 진성훈 기자,김세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남북미 정상의 판문점 회동과 관련, "원래는 GP 공동방문까지만 예정돼 있던 것인데 트럼프 대통령의 대담한 제안에 따라서 역사적 만남이 이뤄졌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판문점 남측 지역에서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 위원장과 회동한 뒤 기자들과 만나 "트럼프 대통령의 아주 과감하고 독창적인 접근 방식에 경의를 표하고 싶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오늘의 만남을 통해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를 구축하기 위한 평화프로세스가 큰 고개를 넘었다는 생각"이라며 "전세계, 남북 8천만 겨레에 큰 희망을 줬다"고 말했다.

이어 "방금 트럼프 대통령이 말한 대로 양측에서 실무 대표를 선정해 빠른 시일 내에 실무협상에 돌입하기로 한 것만으로도 좋은 결과가 성큼 눈앞에 다가왔다고 생각한다"며 "큰 기대를 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